?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울버햄턴의 황희찬(25) 영향력이 점점 더 커지고 있다.

 
영국 매체 '미러'는 14일(한국 시간) 2021-22시즌 1라운드부터 현재까지 톱 10 스트라이커 랭킹을 매겼다. 4위에 황희찬이 이름을 올렸다.

 
이 매체는 "울버햄턴으로 임대 이적을 와서 프리미어리그에 데뷔한 황희찬만큼 더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선수는 많지 않다"라며 "25살의 한국 에이스는 올 시즌 리그 4경기서 3골을 넣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울버햄턴은 최근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이 중요했다. 황희찬이 2골을 넣으면서 2-1로 승리를 이끌었다. 울버햄턴이 리그 12위로 오르는 데 도움을 주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공격적인 포워드는 잘츠부르크에서 4시즌 동안 45골을 넣은 적이 있다"라며 "이전 소속팀인 라이프치히에서는 그리 좋지 않았다. 20번의 분데스리가 출전에서 골을 넣지 못했다"라고 전했다.

 
황희찬은 지난 2일 뉴캐슬전 멀티골을 통해 자신의 이름을 알렸다. 경기 최우수 선수(KOTM)에 선정되면서 BBC, 프리미어리그 사무국 등 영국 언론들이 선정한 이주의 팀에도 이름을 올렸다.

 
현지에서 칭찬이 이어지고 있다. 2008년부터 2017년까지 울버햄턴에서만 284경기에 출전했던 웨일스 대표팀 출신 수비수 데이브 에드워즈는 "황희찬의 뉴캐슬전 경기력은 내가 지난 몇 년 동안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본 것 중 최고였다"라며 "골뿐만 아니라 움직임도 훌륭했다. 뉴캐슬은 황희찬 때문에 버틸 수 없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 매체는 스트라이커 1위로 모하메드 살라(리버풀)를 뽑았다. 2위부터 10위까지는 미첼리 안토니오(웨스트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제이미 바디(레스터시티), 닐 모페(브라이턴), 로멜루 루카쿠(첼시), 이반 토니(브렌트포드), 사디오 마네(리버풀), 이스마일라 사르(왓포드)가 각각 이름을 올렸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598 "빙상계 도청 만연, 심석희 외 다른 선수들도 녹음…파벌다툼 탓" 폭로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17
9597 "메시 미안해! 엄마가 내 이름 호날두로 지었어" 사과 이유는?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34
9596 "비디치랑 세 달 동안 말 안했다" 동기와 비화 공개한 에브라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41
9595 추신수 "구단주의 이런 애정, 선수들에 큰 행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17
9594 조재범 성범죄 유죄 정황 드러나…"심석희 남친 생기자 스킨십 여부 묻고 폭행"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25
9593 "감자튀김 나왔습니다" 서빙한 남자, 알고보니 마리오 괴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28
» '루카쿠 제쳤다' 황희찬, EPL 스트라이커 랭킹 4위 등극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18
9591 밝은 표정의 김희진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31
9590 조재범 성범죄 유죄 정황 드러나…"심석희 남친 생기자 스킨십 여부 묻고 폭행"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1
9589 닫기 해외축구 > 기사 "감자튀김 나왔습니다" 서빙한 남자, 알고보니 마리오 괴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7
9588 차두리, 감독으로 전국체전 우승 "우연히 만들어지는 것은 없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18
9587 심석희의 두 얼굴? 조재범의 복수?…'고의 충돌' 의혹 총정리 제트지킴이 2021.10.14 34
9586 호날두, 드디어 결혼하나…여친 '신부 드레스' 사진 공개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9
9585 '아쉬운 첫해' 김하성, 수입은 60억 대박…작년 키움의 10배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3
9584 고졸 1년차까지 방출…점점 빨라지는 KBO리그 퇴출시계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8
9583 배구선수 첫 육아휴직 '생애최고 작전타임'이었죠 제트지킴이 2021.10.14 0
9582 호날두, 131억 슈퍼카 샀다…10대 한정 부가티 센토디에치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30
9581 골프장에 나타난 쌍둥이?…송가은-안지현 '같은 의상에 급당황'[곽경훈의 현장]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7
9580 몰지각한 이라크 팬, 난데없이 이란전 결과에 '손흥민 밟고 또 조롱'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4
9579 이재성, 이란전 실수 뒤 악플…"허벅지 끊겨 평생 땅바닥 기어라"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3
Board Pagination Prev 1 ... 8 9 10 11 12 13 14 15 16 17 ... 492 Next
/ 4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