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조재범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코치. 뉴시스


조재범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코치가 심석희 선수를 대상으로 3년여간 성범죄를 저지른 혐의로 1·2심에서 전부 유죄를 선고받은 정황이 공개됐다.

14일 연합뉴스가 입수한 1심 판결문에 따르면 조씨는 심석희가 고등학교 2학년이던 2014년 8월부터 2017년 12월까지 총 29차례에 걸쳐 성폭행, 강제추행, 협박 등의 범죄를 저질렀다.

조씨는 2014년 8월29일 심석희가 남자친구가 생긴 사실을 알고 스킨십 여부 등을 묻고 화를 내고, 집으로 부른 뒤 주먹과 발로 온몸을 때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조씨는 심석희를 무릎 꿇게 만들고 뺨을 여러 차례 때리며 자신과 성관계할 것을 강요했다.

심석희 측은 자신의 피해 사실을 훈련 일정, 세계선수권 등 대회일정, 출입국 기록, 카카오톡 및 텔레그램 메시지 등을 참고해 구체화했다.

심석희와 조씨가 나눈 문자메시지 역시 유죄 판결의 근거가 됐다.

조씨는 2015년 12월12일 심석희에게 “너 오면 선생님한테 너 자신을 내놔라”, 2016년 1월2이 “절실함이 없네. 넌 너 자신을 버릴 준비가 안 되어 있다”는 등의 문자 메시지를 보냈다.

법원은 이에 대해 통상적인 스승과 제자 사이의 대화로 보기 어려우며 일부 문자메시지는 문언 그 자체만으로 조씨가 심석희에게 성범죄를 저질렀음을 암시한다고 밝혔다.

앞서 조재범 전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코치는 1심인 수원지법에서 징역 10년6월을, 2심에서 징역 13년을 선고받았다.

한편 심석희는 최근 국가대표팀 동료를 비하하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경기 도중 고의로 최민정과 충돌을 시도했다는 의혹에 휩싸여 국가대표팀에서 분리 조처됐다.

김형환 온라인 뉴스 기자 [email protected]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594 조재범 성범죄 유죄 정황 드러나…"심석희 남친 생기자 스킨십 여부 묻고 폭행"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25
9593 "감자튀김 나왔습니다" 서빙한 남자, 알고보니 마리오 괴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5 28
9592 '루카쿠 제쳤다' 황희찬, EPL 스트라이커 랭킹 4위 등극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18
9591 밝은 표정의 김희진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7
» 조재범 성범죄 유죄 정황 드러나…"심석희 남친 생기자 스킨십 여부 묻고 폭행"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0
9589 닫기 해외축구 > 기사 "감자튀김 나왔습니다" 서빙한 남자, 알고보니 마리오 괴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6
9588 차두리, 감독으로 전국체전 우승 "우연히 만들어지는 것은 없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16
9587 심석희의 두 얼굴? 조재범의 복수?…'고의 충돌' 의혹 총정리 제트지킴이 2021.10.14 32
9586 호날두, 드디어 결혼하나…여친 '신부 드레스' 사진 공개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7
9585 '아쉬운 첫해' 김하성, 수입은 60억 대박…작년 키움의 10배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1
9584 고졸 1년차까지 방출…점점 빨라지는 KBO리그 퇴출시계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6
9583 배구선수 첫 육아휴직 '생애최고 작전타임'이었죠 제트지킴이 2021.10.14 0
9582 호날두, 131억 슈퍼카 샀다…10대 한정 부가티 센토디에치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9
9581 골프장에 나타난 쌍둥이?…송가은-안지현 '같은 의상에 급당황'[곽경훈의 현장]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4
9580 몰지각한 이라크 팬, 난데없이 이란전 결과에 '손흥민 밟고 또 조롱'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1
9579 이재성, 이란전 실수 뒤 악플…"허벅지 끊겨 평생 땅바닥 기어라"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2
9578 그리스 이다영 손절? 우호적이던 그리스 여론 확 바뀌었다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16
9577 조용히 살고 싶었는데"…'심석희 욕설 카톡' 피해자 김예진, 간접 심경 토로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1
9576 이란전 손흥민, 종료후 30m 뛰어서 주심에게 불만을 터뜨렸던 바로 이장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6
9575 나 TV나왔다" 무개념 그녀…"징역형 선고 가능성"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1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491 Next
/ 4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