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이다영 이적 범죄적 문제 직면했기 때문으로 보여"
이다영 옹호했던 그리스 현지 매체 비난 기사 내보내
매체 "이다영 인생 아마도 불안정할 것" 보도


[파이낸셜뉴스]

그리스 배구 구단 PAOK 테살로니키에 조만간 합류하는 배구선수 이다영. /사진=뉴시스


그리스 현지에서 이다영의 가정폭력 논란이 보도되는 등 이다영에 대한 비판적인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쌍둥이 자매가 그리스 여자프로배구 진출을 위해 출국을 앞둔 가운데서다.

오늘 14일 그리스 매체 포스톤에 따르면 이 매체는"PAOK 테살로니키 구단에 합류하는 이다영이 과거 남편을 언어·신체적으로 학대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과거 폭력 논란으로 선수 생명을 끊는 것은 가혹하다"며 쌍둥이 자매에 대한 옹호 입장의 보도를 내보냈었다.

포스톤은 "이다영에 대한 새로운 폭로가 나왔다"며 이같이 전했다. 매체는 "이다영이 한국에서 PAOK 구단으로 이적하는 것은 경쟁이 아닌 범죄적인 문제에 직면했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보도했다.

이어 "25살의 이다영의 인생은 아마도 다소 불안정할 것이다. 이다영은 전 남편은 물론 언니 이재영과 학창시절 폭행을 저질렀다는 논란에도 휩싸여있다"고 덧붙였다.

포스톤은 "이다영의 전 남편은 이다영이 언어·신체적 폭행뿐 아니라 외도도 범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모든 일이 일어나는 가운데 PAOK는 두 선수가 그리스에 도착하기를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탈리아 매체 발리볼잇은 "학교폭력부터 가정폭력까지 쌍둥이 자매를 둘러싼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며 쌍둥이 자매에 대한 기사를 보도했다.

한편 이재영 이다영 쌍둥이 자매는 주한그리스대사관에서 취업비자 발급을 위한 영사 인터뷰를 마치고 이르면 이번 주말 그리스로 넘어가 PAOK에 합류할 전망이다.


 

그리스 배구 구단 PAOK 테살로니키에 조만간 합류할 예정인 이다영(왼쪽), 이재영 쌍둥이 자매.


#그리스 #가정폭력 #외도 #이다영 #이재영이다영 #이다영이재영 #이다영남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그리스 이다영 손절? 우호적이던 그리스 여론 확 바뀌었다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16
9577 조용히 살고 싶었는데"…'심석희 욕설 카톡' 피해자 김예진, 간접 심경 토로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1
9576 이란전 손흥민, 종료후 30m 뛰어서 주심에게 불만을 터뜨렸던 바로 이장면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7
9575 나 TV나왔다" 무개념 그녀…"징역형 선고 가능성"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3
9574 최민정 "석희 언니 가장 믿고 의지"…심석희 논란, 재조명 된 발언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2
9573 [단독]조재범 "심석희에 금메달 안기려 2차례 승부조작 시도"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8
9572 [단독]심석희 락커룸 도청 의혹 "뭐라 지껄이는지 녹음해야지" file 제트지킴이 2021.10.14 27
9571 심석희의 '그 손짓', 고의냐 아니냐 밝히기 어렵다"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4
9570 사우디에 3실점 완패 중국, 한 언론인의 SNS 혹평 "미드필더가 가장 엉망, 평가할 가치도 없다"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6
9569 '이다영 그리스행은 범죄적 성격의 문제'…그리스 언론 '새로운 국면' 주장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9
9568 '손흥민 골→통한의 실점' 한국, 이란 원정서 1-1 무승부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4
9567 비닐 밟았다"…'고의 충돌' 논란 심석희, 과거 발언 재조명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3
9566 한국배구계가 공들인 태국도 '이다영 악재' 본격화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5
9565 이다영 향한 언니 이재영의 질문…"결혼후 바람은 왜 피울까"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8
9564 이란 심판전문가, "한국전 VAR 있었다면 김민재 PK반칙 명백"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9
9563 '메시 후폭풍' 바르셀로나, '762억 日 메인스폰서'와 결별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7
9562 토트넘 흥분했다…"우리 SON, 또 골 넣었다!"[한국 이란]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9
9561 마라도나, 20년 전 16세 소녀 인신매매 및 성착취로 고소…증거 영상도 공개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28
9560 이재성→김승규 연이은 실수에…허망하게 날아간 역사적인 승리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2
9559 "기적이 일어났다" 자책골 극장승에 日 환호…"감독 거취도 봉인" file 제트지킴이 2021.10.13 15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492 Next
/ 492